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고맙습니다.

by 홍성조 posted Feb 07, 2019 Views 110 Replies 3



 


에피소드 - 1

 

오늘 차봉사는

그 어느 때 보다도 활기찼었던 것 같습니다.

 

 

예배전 아침에 함용호 집사님께서
생강차 준비와 물을 끊이는 일을 해주셨고

새교우 신지유 집사님과 아주 오랜 교우이신 권병길 집사님께서

호흡을 맞추어 컵과 주전자등의 설거지를 해주셨습니다.

또한 고정 차 서비스 담당이신 최창기 교우께서 해주셨습니다.

마지막 뒷정리는 담당이 아닌데도 불구하고 이미혜 집사님께서 해주셨습니다.

 

 

비가 오는 주일이라 그런지 향우실에는 교우들이 가득했고

새로 제공한 원두커피는 인기가 좋아 금새 동이 났습니다.

향우실은 교우들의 담소 소리가 피어 났었습니다.
웃고 안부를 묻는 교우들의 모습이 보기 좋았습니다.       

 

 

      

에피소드 - 2

   

예배후 향우실 싱크대에 몇 개의 사용한 컵이 있었습니다.

이때 전임 교우부 담당 권사님이셨던 장명숙 권사님께서 향우실 주방으로 성큼성큼 들어오시더니

아주 자연스럽게 컵을 닦기 시작했고 커피도 타시겠다고 했습니다.

고마웠습니다

 

김숙영 집사님과 담소를 나누던 중 집사님께서

'나도 설거지 잘하는데......' 하시며 교우부의 봉사에 관심을 가지셨습니다.

성평등위원회에서 봉사를 하고 계셔서 교우부에서 정기적으로 봉사를 하지는 못하시겠지만

관심을 가져주시니 감사했습니다.

 

오늘 차봉사를 마친후 장년남신도 회원이시고 2월 차 봉사 담당이신 권병길 집사님께서

향린에 출석하신지 20년이나 되었는데

교우들을 위하여 봉사를 하게되어 기쁘다며 환하게 웃으시며 좋아하셨습니다.

봉사를 부탁할때는 조심스러웠는데....  부탁하길 잘했다 싶었습니다. 

 

  

 

에피소드 - 3

 

늦은 점심을 먹으러 식당엘 올라갔는데

식당은 이미 정리를 하고 있어 조심스럽게 혹시 식사를 할수 있을까요? 하니

식탁을 닦고 있던 박정례 봉사 부장님께서

그럼요 당연히 가능하지요하며 반갑게 맞아주셨습니다.

 

주방안쪽에는 장화를 신고 비닐 앞치마를 입은 윤선주 집사님께서

분주하게 마무리 정리를 하고 있었습니다.

매주일 변함없이 늘 식당에서 봉사하고 계시는 두 분이 참 고맙고 고마웠습니다.

 

 

 

 

 

KakaoTalk_20190207_084935148.jpg

 

KakaoTalk_20190207_084935602.jpg

 

KakaoTalk_20190207_084947150.jpg

 

 

  • 풀한포기 2019.02.09 19:45
    아름답습니다
    감사합니다
    꾸벅꾸벅
  • 쿼바디스 2019.02.14 09:21
    훈훈한 이야기를 나누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매주 향우실 차 봉사, 식사 준비로 애쓰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 흐르는물처럼 2019.02.19 11:57
    응원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7 ㅎㅎ 귀여워요!!! 재민09282 2019.03.29 53
106 자유인의하늘뜻펴기 - 지연화님 file 도임방주 2019.03.27 34
105 기독인연대 사순절 평화순례길 "버그내 순례길" file 미투고(김진철) 2019.03.27 117
104 독립유공자 정상윤 선생과 향린교회 정혜열 권사 file 홍성조 2019.03.27 138
103 부탁 말씀 2 풀한포기 2019.03.24 183
102 [교회동창회 8] 사람들을 이분법적으로 정죄하고, 제도와 교리와 전통 속에 감금하는 교회 없는 사회 최성철 2019.03.23 130
101 문동환 목사 추모영상 1 이성환 2019.03.23 51
100 허구적 미국 민주주의의 한 단면인 돈 놀음 정치 통일둥이 2019.03.20 69
99 자유인의 하늘 뜻 펴기 - 최기리님 file 도임방주 2019.03.20 32
98 [교회동창회 7] 두려움과 이기심을 심어주는 교회 없는 사회 최성철 2019.03.16 74
97 무감어수 감어인 제6호 file 흐르는물처럼 2019.03.15 327
96 자유인의 하늘 뜻 펴기 - 김자영님 file 도임방주 2019.03.15 32
95 중국은 세계경제의 증진을 위해 강력한 동력을 지속할 것이다 통일둥이 2019.03.11 75
94 [교회동창회 6] 진화적인 신앙과 인성(人性)은 교회와 믿음 보다 더 소중하다! 최성철 2019.03.09 109
93 자유인의 하늘 뜻 펴기 -김부숙님 편 file 도임방주 2019.03.04 35
92 준비부족으로 용두사미가 된 2차 북·미 정상회담 통일둥이 2019.03.03 43
91 [교회동창회 5] 교회 다니면 부자가 되고 행복할 수 있나? 최성철 2019.03.02 91
90 무감어수 감어인 제5호 file 흐르는물처럼 2019.03.02 71
89 창어 달 탐험은 강대국 건설의 견고한 투지에 불붙이기 통일둥이 2019.02.26 83
88 네 믿음이 너를 낫게 하리라 file 홍성조 2019.02.26 198
Board Pagination Prev 1 ...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Next
/ 24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