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류다현 집사님과 신성식 교우님

by 홍성조 posted Apr 24, 2019 Views 130 Replies 1

 


 

이번 4월달 향우실 차 봉사는
붙박이신 최창기 집사님과 오전에 생강차 준비를 해주시는  함용호, 홍이승권 집사님과
매월 4째주에 봉사를 해주시는 전형준 집사님입니다.

이외에 예배후 컵 설거지와 마무리 정리 담당은 신성식 교우님과 류다현 집사님이십니다.

 

신성식 교우님(앞의 분)은 작년 12월부터 출석하신 새교우이신데요
청남 소속이시고요 교회 활동에 아주 열심 이십니다. 임수희 교우님이 짝이십니다.
 

다들 아시겠지만 류다현 집사님(뒤쪽)은 교우부 차장님으로 수고하고 계시고요
청여에 소속되어 있으시고요  예배후 해금을  배우시기도 하십니다.
미국에서 목회 할동을 하셨고 학위를 마치시고 귀국하신 이욱종 목사님이 류집사님의 짝이시지요.
 

향린 교우 여러분!
주일에 만나면 인사 부탁드려요 (^*^)


P.S :

꼭 교우부가 아니더라도  향우실 차 봉사를 하실수 있습니다.
향우실 정수기 옆에 차 봉사 안내판을 붙여 놓았으니 원하시는 날짜를 써주시면 봉사를 할 수 있습니다.  (^*^) 
 

 

KakaoTalk_20190423_085435009.jpg

 

KakaoTalk_20190423_085434474.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7 자유인의 하늘 뜻 펴기 - 이영라님 - 향린에 띄우는 연서 file 도임방주 2019.04.23 69
346 중국은 경제뿐만 아니라 전략구도에서도 안정화를 이뤘다 통일둥이 2019.04.24 44
» 류다현 집사님과 신성식 교우님 1 file 홍성조 2019.04.24 130
344 헬 조선의 실상을 28일 평화소모임에서 다룹니다 file 통일둥이 2019.04.24 75
343 [교회동창회 13] 예수는 유신론적 하느님을 거부한 무신론자였다! 최성철 2019.04.26 549
342 무감어수 감어인 제9호 file 흐르는물처럼 2019.04.27 43
341 4․27 ‘판문점 선언’과 DMZ 평화 인간띠잇기 file 흐르는물처럼 2019.04.27 88
340 DMZ 평화 손잡이 사진 file 자연인 2019.04.28 77
339 '종교의 미래 미래의 종교- 페미니즘을 통한 새로운 종교개혁' 1 file 체게바라2 2019.04.29 65
338 'China Has Not Wasted a Single Penny on War' 통일둥이 2019.04.29 267
337 푸틴·김정은 회담은 조선반도 문제해결에 아주 건설적 통일둥이 2019.04.29 38
336 자유인의 하늘 뜻 펴기 - 임한빈님 - 향린 모태교우의 고백 file 도임방주 2019.05.02 61
335 [교회동창회 14] 잃어버린 무신론자 예수를 되찾자! 2 최성철 2019.05.03 78
334 중국은 이미 큰 나무가 되어 바람 잘 날 없는데 군사력이 약해서야 통일둥이 2019.05.06 40
333 우물 안 개구리 같은 한국의 식자들께 필독을 통일둥이 2019.05.08 55
332 [교회동창회 15] 무신론자 기독교인의 부활절 최성철 2019.05.10 56
331 무감어수 감어인 제10호 file 흐르는물처럼 2019.05.12 43
330 자유인의 하늘 뜻 펴기 - 인민지님 - 끝없는 욕망과 달콤한 유혹 file 도임방주 2019.05.13 57
329 무역전쟁: 서로 핵심관심사를 존중하는 게 이견을 해결하는 전제 통일둥이 2019.05.14 29
328 [교회동창회 16] 유신론자 기독교인들의 공포와 폭력적인 분노 최성철 2019.05.17 6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24 Next
/ 24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