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진실로 주는 우리 괴로움 맡으셨네 – G. F Handel 
2. 양떼같이 – G.F Handel 
3. Pie Jesu(자비로우신 예수여) - A. Lloyd Webber 
4. Dona Nobis Pacem(우리에게 평화를 주소서) - J. S Ba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