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성경해석학 읽기

- 일시 장소 : 11월 3일 13:30~14:30, 고상균 목사님 사무실(목회실 1)

- 공부할 본문 : 7장 2절 ~ 3절(209쪽~221쪽)

- 발표하실 분 : 김현준님

 

○ 사도행전 나눔

- 일시 장소 : 11월 3일 14:30~15:30, 고상균 목사님 사무실

- 발표하실 분 : 이재필님

- 공부할 본문 : 사도행전 15장 1절 ~ 35절

 

○ 여는기도 하실 분 : 해석학읽기 발표자

○ 마침 기도하실 분 : 사도행전 발표자

 

-사도행정 본문

 1 몇몇 사람이 유대에서 내려와서, 이렇게 1)신도들을 가르쳤다. "여러분이 모세의 관례대로 할례를 받지 않으면, 구원을 얻을 수 없습니다."

2 그래서 바울과 바나바 두 사람과 그들 사이에 적지 않은 충돌과 논쟁이 벌어졌다. 드디어 안디옥 교회는 이 문제로 바울과 바나바와 신도들 가운데 몇 사람을 예루살렘으로 올라가게 해서, 사도들과 장로들을 찾아 보게 하였다.

3 그들은 교회의 전송을 받고 떠나서, 페니키아와 사마리아를 거쳐가면서, 이방 사람들이 회개한 일을 이야기하였다. 그리하여 그들은 그 곳의 모든 2)신도들을 매우 기쁘게 하였다.

4 예루살렘에 이르러서, 그들은 교회와 사도들과 장로들에게 환영을 받고, 하나님께서 그들과 함께 행하신 일들을 모두 보고하였다.

5 그런데 바리새파에 속하였다가 신도가 된 사람 몇이 일어나서 "이방 사람들에게도 할례를 행하고, 모세의 율법을 지키도록 명하여야 합니다" 하고 말하였다.

6 사도들과 장로들이 이 문제를 다루려고 모였다.

7 많은 논쟁을 한 뒤에, 베드로가 일어나서 그들에게 말하였다. "3)형제 여러분, 여러분이 아시는 대로, 하나님께서 일찍이 여러분 가운데서 나를 택하셔서, 이방 사람들도 내가 전하는 복음의 말씀을 듣고 믿게 하셨습니다.

8 그리고 사람의 마음 속을 아시는 하나님께서는 우리에게 주신 것과 같이 그들에게도 성령을 주셔서, 그들을 인정해 주셨습니다.

9 하나님께서는 그들의 믿음을 보셔서, 그들의 마음을 깨끗하게 하시고, 우리와 그들 사이에, 아무런 차별을 두지 않으셨습니다.

10 그런데 지금 여러분은 왜 우리 조상들이나 우리가 다 감당할 수 없던 멍에를 제자들의 목에 메워서, 하나님을 시험하는 것입니까?

11 우리가 주 예수의 은혜로 구원을 얻고, 그들도 꼭 마찬가지로 주 예수의 은혜로 구원을 얻는다고 우리는 믿습니다."

12 그러자 온 회중은 조용해졌다. 그리고 그들은 바나바와 바울이 하나님께서 자기들을 통하여 이방 사람들 가운데 행하신 온갖 표징과 놀라운 일을 보고하는 것을 들었다.

13 바나바와 바울이 말을 마친 뒤에, 야고보가 대답하였다. "4)형제 여러분, 내 말을 들어보십시오.

14 하나님께서 이방 사람들을 돌아보셔서, 그들 가운데서 자기 이름을 위하여 처음으로 한 백성을 택하신 경위를 5)시므온이 이야기하였습니다.

15 예언자들의 말도 이것과 일치합니다. 예언서에 이렇게 기록되어 있습니다.

16 6)'이 뒤에 내가 다시 돌아와서, 무너진 다윗의 집을 다시 짓겠으니, 허물어진 곳을 다시 고치고, 그 집을 바로 세우겠다.

17 그래서 남은 사람이 나 주를 찾고, 내 백성이라는 이름을 받은 모든 이방 사람이 나 주를 찾게 하겠다.

18 이것은 주님의 말씀이니, 주님은 옛부터, 이 모든 일을 알게 해주시는 분이시다.'

19 그러므로 내 판단으로는 하나님께로 돌아오는 이방 사람들을 괴롭히지 말고,

20 다만 그들에게 편지를 보내서, 우상에게 바친 더러운 음식과 음행과 7)목매어 죽인 것과 피를 멀리하라고 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21 예로부터 어느 도시에나 모세를 전하는 사람이 있어서, 안식일마다 회당에서 그의 글을 읽고 있습니다."

22 그래서 사도들과 장로들과 온 교회가 대표들을 뽑아서, 바울과 바나바와 함께 안디옥으로 보내기로 결정하였다. 그래서 대표로 뽑힌 사람은 8)신도들 가운데서 지도자인 바사바라고 하는 유다와 실라였다.

23 그들은 이 사람들 편에 아래와 같은 내용의 편지를 써 보냈다. "형제들인 우리 사도들과 장로들은 안디옥과 시리아와 길리기아의 이방 사람 9)교우 여러분에게 문안합니다.

24 그런데 우리 가운데 몇몇 사람이 [여러분에게로 가서], 우리가 시키지 않은 여러 가지 말로 여러분을 혼란에 빠뜨리고, 10)여러분의 마음을 어지럽게 하였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25 그래서 우리는 몇 사람을 뽑아서, 사랑하는 바나바와 바울과 함께 여러분에게 보내기로 만장일치로 결정하였습니다.

26 바나바와 바울은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을 위해서 자기 목숨을 내놓은 사람들입니다.

27 또 우리가 유다와 실라를 보내니, 그들이 이 일을 직접 말로 전할 것입니다.

28 성령과 우리는 꼭 필요한 다음 몇 가지 밖에는 더 이상 아무 무거운 짐도 여러분에게 지우지 않기로 하였습니다.

29 여러분은 우상에게 바친 제물과 피와 11)목매어 죽인 것과 음행을 멀리하여야 합니다. 여러분이 이런 것을 삼가면, 여러분은 잘 행한다고 하겠습니다. 안녕히 계십시오."

30 그들은 전송을 받고 안디옥에 내려가서, 회중을 다 모아 놓고, 그 편지를 전하여 주었다.

31 회중은 편지를 읽고, 그 권면을 기쁘게 받아들였다.

32 유다와 실라도 예언자이므로, 여러 말로 12)신도들을 격려하고, 굳세게 하여 주었다.

33 그들은 거기서 얼마 동안 지낸 뒤에, 13)신도들에게서 평안히 가라는 전송을 받고서, 자기들을 보낸 사람들에게로 돌아갔다. 14)(34절 없음)

35 그러나 바울과 바나바는 안디옥에 머물러 있으면서, 다른 여러 사람과 함께 주님의 말씀을 가르치고 전하였다.

※ 해석학 읽기 교재 : 성경해석학 개론 (앤서니 티슬턴)

※ 준비 : 성경해석학 본문 읽어오기, 사도행전 공부할 본문 필사하기

※ 발표순서 : 1 이두우 2.이재필 3.김석채 4.이동융 5.배혜령 6. 김현준 7.유호명 8.정상희